website free tracking
 

  • 축구
  • 농구
  • 야구
  • 배구
  • 기타
  • 프리뷰
  • 프리미엄
  • 해외
  • 오늘연예
  • 오늘이슈
  • 오늘유머
  • 오늘운세
  • 오늘포토

[SC이슈] "기대돼"vs"오만해"..신원호 PD '슬의생3' 언급은 대중 반응 무시인가

작성자 정보

  • 벳프리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SC이슈] "기대돼"vs"오만해"..신원호 PD '슬의생3' 언급은 대중 반응 무시인가


이미지 원본보기
2024041301000985600137611_20240413155205149.jpg?type=w540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신원호 PD가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리즈를 재개하겠다고 선언한 가운데, 이를 둘러싼 대중의 시선이 갈리고 있다.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시즌1과 시즌2를 연출했던 신원호 PD는 12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채널십오야의 영상에서 '슬의생' 시즌3에 대해 언급했다. 신 PD는 "(이)우정 작가와도 얘기했다. '잘된 IP를 다시 우려 먹을 거야'가 아니라, 우리가 지내왔던 시간이 좋아서 '이렇게 그냥 지나가는 게 좀 그렇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데, 너희가 더군다나 맨날 시즌3에 대한 이야기를 해주니까 하자고 그러면 하겠다는 생각이 들더라"면서 "너희들 중 한 명이라도 안 나오면 안 할 거다. 그때 돼서 우리가 하는 건 시청률이 안 나와도 행복할 것 같다"면서 시즌3를 제작할 것을 선언했다.

이는 '슬의생'의 멤버들이던 조정석, 정경호, 유연석, 김대명, 전미도 등과 함께 앉아 대화를 하던 중 나온 이야기지만, 유튜브 채널을 통해 언급했기에 많은 이들의 시선이 쏠렸다. 특히나 '슬의생'은 방영 당시 높은 시청률에도 불구하고 거센 비판을 피하지 못했던 작품. 이익준(조정석), 김준완(정경호), 안정원(유연석), 양석형(김대명), 채송화(전미도) 등 등장하는 의사들이 과도하게 미화됐다는 이야기를 들으며 논란이 됐던 바 있다.

이미지 원본보기
2024041301000985600137612_20240413155205157.jpg?type=w540
사진 출처=유튜브 '채널십오야'
심지어 이 당시에는 의료총파업이 이러지기도 했다. 현재도 전공이들의 집단 사직이 이어진 탓에 수술 일정을 잡기 어렵다는 환자, 환자 가족들의 아우성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 신 PD가 마치 대중의 눈치를 보지 않은 채 '슬의생3'를 언급했다는 사실에 많은 이들이 비판을 이어가는 중이다. 일부 네티즌들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기다렸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지만, 대부분은 "이번에도 미화할 거냐", "이제 그만 하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심지어 '슬의생'의 스핀오프 격이자 전공의들의 이야기를 담은 '언젠가는 슬기로울 전공의 생활'은 편성 시점도 제대로 잡지 못했다. 당초 5월 방송될 것으로 예상됐지만, 의료계 논란과 관련해 시청자들을 의식한 결과. 방송사에서는 시청자들의 눈치를 보며 편성을 미루기도 했지만, 정작 제작사인 에그이즈커밍은 이와 관련해 아랑곳않고 시즌3를 언급하고 있다는 점에서도 시청자들은 "오만하다"는 반응이다.

시청자들은"의사들 나오는 드라마 안 본다"는 지적을 이어가고 있는 바. 다양한 의견이 어지럽게 얽히는 가운데, '슬전생'은 대세 배우인 고윤정과 신시아, 강유석, 한예지, 정준원 등을 줄줄이 캐스팅해두고 촬영을 이어가는 중. 시청자들의 시각을 고려해 편성을 미룬 방송국 사정과는 달리 대중의 눈치도 보지 않고 '슬의생'의 새 시즌을 만들겠다고 공표하는 신원호 PD와 제작진의 당당함에 시선이 쏠렸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700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